2023년 4월 생명의삶 디지털 굿즈 받으세요~
  • 2023.03.19(일)

내 안의 작은 "욱"들사무엘상 25:1-13

묵상하기

내 안의 작은 "욱"들

은혜를 모르고 방자하면 위기를 자초합니다
사무엘상 25:1-13

"나발이 다윗의 사환들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다윗은 누구며 이새의 아들은 누구냐 요즈음에 각기 주인에게서 억지로 떠나는 종이 많도다"(삼상25:10)
누구냐...

1. 이 땅에서의 생업이 그저 심히 부한 것에만 집중하는 삶...
그러나 전혀 영적인 업에는 관심이 없는 나발의 모습에서 세상의 모습이 보인다.
그리고 나의 옛 모습이다.
도움을 청하는 다윗의 부하들에게 아버지 이새를 무시하고...
다윗을 종으로 개무시하는 나발이다.
다윗은 누구며 이새의 아들은 누구냐(삼상25:10) 하면서 말이다.
이에 다윗이 욱 한다(삼상25:13).
이전에 나발에게 친절을 베풀었던 것을 대가로 소년들을 보내 도움을 요청했지만 돌아오는 건 싸늘한 반응이었기에.

2. 근데 이상하지 않니? 물으신다.
"왜 나발에게 이렇게 욱하는 것일까?"
눈앞에 있는 사울도 살려주었던 다윗인데...
나발의 말 한마디에 이성을 잃고 감정적으로 대응하고 마는 욱하는 모습이 왜 그런 거 같아? 라고 물으시는 하나님이시다.
욱 하는 건 이렇게 대상에 대한 판단이 없이 그저 나를 화나게 했다는 사실에만 포커스하기에...
큰 "욱"의 대상인 사울은 살려주어도...
작은 "욱"의 대상인 나발은 살려둘 수 없다며 칼부터 차는 다윗이고 내 안에 있는 작은 "욱"들이라고 말씀하신다.

3. 큰 "욱"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십자가에서 돌아보며 못 박았다고 생각했지만...
내 안에 보니 작은 "욱"들은 스멀스멀 내 안에서 찌를 때마다 "칼을 차라"(삼상25:13)하며 작동하고 있음을 고백한다.
이 작은 "욱"들...
어떻게 할까?
큰 "욱"은 십자가에 있으면 참아지지만...
작은 "욱"들은 그냥 참는다고 해결되는 게 아님을 알게 하신다.
그것도...
그 작은 "욱"들도 큰 "욱"과 똑같이 십자가로 가져가야 함을 말이다.
그 포커스를 하나님께 돌리게 되면...
그 "욱" 하는 건 바뀌기 시작함을 말이다.
옥 으로. ok 로.

근데여... 주님.
제 안에 있는 작은 "욱"들...
큰 "욱"은 포커스를 주님께 돌리면 너무도 쉬웠은데...
작은 "욱"들은 오히려 그 포커스를 방해하는 것들이고, 세상에서 하나님 모르면 날마다 경험하는 "나"임을 고백해요.
포커스를 이 작은 "욱"들에서 하나님께로 돌리는 삶은 그렇기 때문에 말씀을 날마다 묵상하는 삶이 아니면 불가능함을요.
매일 말씀 안에서 하나님의 뜻을 구하고 스스로를 점검하는 삶을 살아가야...
그 작은 "욱"들을 죽일 수 있음을요.
우크라이나 백성들도 전역이 단전과 단수로 추위와 고난과 고통 가운데 있는 전쟁 중이고 푸틴은 점점 더 미쳐가고 있고 지금 러시아의 드론 공격으로 인해 정전과 단수로 어려워하는 우크라이나 백성들도 그들 안에 있는 러시아를 향한 "내 안의 작은 "욱"들"에서 포커스를 하나님께로 돌리게 해주세요.
이젠 주님이 푸틴좀 어떻게 해주세요.
세상은 이제 점점 잊어가고 있지만...
전쟁과 포탄의 공포 속에서 늠름하게 우크라이나를 지키고 있는 우크라이나 백성들이 지금 그들의 모든 뼈로 쓴 답안지를 드려요.

David Kim 주님과 함께라면...
댓글 0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