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을 따라가는 요한복음박대영 지음

예수님을 따라가는 요한복음 표지

성경 원문에서 삶의 현장으로,
예수님을 알아가게 하는 강력한 지식

  • 출간일2017.12.18
  • 브랜드두란노
  • 책분야강해설교 · 믿음과성장
  • 페이지648p / 152*225(mm)
  • ISBN9788953128569
  • 원서명
복음의 상황화가 절실한 이 시대에
꼭 필요한 강해, 완결편!

“내가 누구이며, 우리가 누구인지를 아는 길은
우리에게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을 부여하신
예수님을 아는 것입니다”


*권연경 교수, 김기석 목사, 김도현 교수, 손희영 목사 추천*

강해에서 묵상으로,
앎의 문제에서 삶의 문제로,
성경 원문에서 삶의 현장으로,
예수님을 알아가게 하는 강력한 지식!

원문에 충실한 성경 전문가
박대영 목사의 요한복음 깊이 보기

저자 박대영 목사는 성경과 떼려야 뗄 수 없는 목회자이다. 목회자라면 누구나 성경과 그러한 관계이지만 저자는 그 지점에서 좀더 진일보한다. 그는 신학을 공부하기 이전부터 성경에 깊이 매료되어 묵상을 생활화하였고, 더 나아가 신학을 하는 과정에서도 특히 성경 원문을 충실히 공부하는 데 집중하였다. 바로 이 지점이 성경 원문에 충실한 탁월한 설교자요 교사로, 또한 원어와 영어에 능통하여 성경 연구에 관련된 다양한 저작물들의 번역가로 그를 점점 자리매김시키고 있다.

특히, 저자가 가지고 있는 차분한 가르침의 언어와 통회하게 만드는 말씀의 권위는 적절한 균형을 이루고 있다. 요한복음을 강해하는 일반 강해서와 이 책이 다른 점은 바로 이 대목이다. 구절구절 깊이 있는 해설을 바탕으로, 삶과 영성 생활로 적용하게 하는 질문과 독려는 철저한 자기 반성에서 시작되어 훈계와는 사뭇 다르다.

예수님을 알아가고 싶은 이들을 위한
친절한 예수 안내서

복음서 중에서도 유독 요한복음은, 예수님을 알아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저자는 소개한다. 하나님이 떠난 영혼, 하나님을 떠나보낸 영혼은 폐가와 같다고 책을 시작한다. 내주하셔야 할 하나님은 떠나시고, 신의 자리에 인간이 앉은 공간이야말로 폐가라는 것이다. 신의 자리에 앉았으나 도리어 인간은 자유도 안식도 평안도 없는 현실에 주목한다. 하나님이 보내신 예수 그리스도를 만나 알고 사귀며 생을 지속할 때 폐가에 빛이 들어오고 생명이 자라며 하나님의 영광이 가득한 생명과 재창조의 역사가 일어난다고 한다.

그렇기에 하나님 중심이 아닌 비진리 중심의 가치관에 익숙해진 현대 그리스도인들에게 저자는 애끓는 마음을 가지고 있다. 이 관점에 따라 저자는 지금 우리에게 주는 요한복음의 의미와 시대적 적용점까지 각 장별로 안내하여 많은 부분에서 공감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말씀과 삶이 분리된 것이 아니라, 목회자와 성도가 구분된 것이 아니라, 각 교회 혹은 소그룹 혹은 예수님을 알아가기 원하는 평신도들에게 더없이 친절한 예수 안내서가 되기에 충분하다. 작은 예수가 되자고 권면하는 저자의 목소리는 날선 말씀의 분석과 함께 가슴을 치며 통회하는 목자의 울음과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달려가자고 제안하는 동역자의 따듯함으로 들린다. 요한복음 본문 중 5장까지를 다루었고, 이후 지속적으로 깊이 있게 다루게 될 것이다.

성경을 읽고 묵상하지만 정확히 알지 못하거나, 묵상은 하되 본문을 적용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이들이라면 저자의 말씀 강해는 톡톡히 몫을 다할 것이다. 원문에 충실하여 본문을 정확히 이해하는 것은 물론, 우리의 일상에서 어떻게 말씀을 적용하여 그 말씀을 끌어안고 믿음과 삶의 진보를 이룰지 차근차근 안내받을 수 있다.


지은이_박대영
궁금한 것이 많은데 스스로 답을 찾을 수 없어 신학을 했다고 할 만큼 저자에게는 믿음의 의문들이 많았다. 그래서 그는 끊임없이 묻는다. 나는 누구이고, 누구여서는 안되는가. 그리고 목회자로서 성도들에게, 동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동일한 질문을 던진다. 당신은 누구이며 누구여서는 안되는가. 하나님과의 오랜 사귐과 훈련 속에서, 성경에 매진하며 엎드려진 시간 속에서 의문은 풀리고 확신은 견고한 신학이 되어 말씀을 묵상하고 연구하는 일에 전념하게 하고 있다.

이 견고한 여정은 영적 생태계를 돌아보며 자립과 성장을 지양하고 더불어 건강하게 살아가는 노력으로 나아가고 있다. 세상의 특권보다 하나님의 자녀라는 특권을 영광스럽게 여기며 살아가자고 독려하며 말씀으로 건강한 한국교회를 꿈꾸며 묵상의 일상화를 위한 성경 교사로의 삶도, 설교와 강의와 집필도 게을리할 수 없다.

≪성서조선≫을 통해 성경교사로서 소명을 가진 후 연세대학교에서 신학을 전공했다. 성경원문 연구에 매진하여 에스라성경연구원, 영국 Capernwray Bible School, London Bible College에서 공부했다. 광주참누리교회를 개척했고, 영국 유학 중에는 레딩한인교회를 담임했으며, 2005년 귀국 후 전라도 광주에 살면서 어려움에 처한 광주와 서울의 여러 교회들을 말씀으로 회복하는 사역을 병행했다.

광주소명교회를 개척하여 지금까지 섬기고 있고, ‘아카데미 숨과 쉼’을 통해 지역 성도들과 목회자들에게 말씀을 배우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며, 유럽을 비롯한 KOSTA 강사와 국내외 집회들과 세미나들을 인도하고 있다. 매일묵상집 ≪매일성경≫의 편집장을 거쳐 현재 ≪묵상과 설교≫의 책임편집을 맡고 있다.

≪묵상의 여정≫, ≪나만의 성경≫을 썼고, ≪성경 해석의 오류≫, ≪성경 교사를 위한 성경 핸드북≫, ≪매일기도≫, ≪하나님을 기뻐하라≫ 등 20여 권을 번역했다.


차례
추천의 글
감사의 글


1. 끝까지 사랑하시니라(13:1-11)
2. 너희도 서로 발을 씻어 주는 것이 옳으니라(13:12-20)
3. 사랑과 배반 사이에서(13:21-38)
4.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14:1-11)
5. 성전, 성령이 임재하시는 집(14:12-17)
6. 성전, 예수님과 하나님이 임재하시는 집(14:18-24)
7. 예수님의 가심으로 우리에게 오는 것들(14:25-31)
8.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니(15:1-6)
9. 내 계명을 지키면 내 사랑 안에 거하리라(15:7-17)
10. 나를 박해하였은즉 너희도 박해할 것이요(15:18?16:4상)
11. 진리의 성령이 오시면(16:4하-15)
12. 너희 근심이 기쁨이 되리라(16:16-33)
13. 아버지를 영화롭게 하게 하옵소서(17:1-8)
14. 제자들을 보전하여 주옵소서(17:9-19)
15. 사랑으로 하나 되게 하소서(17:20-26)
16. 이 사람들이 가는 것은 용납하라(18:1-14)
17. 예수님의 시인과 베드로의 부인(18:15-27)
18. 예수님을 죽이고 바라바를 살리다(18:28-40)
19. 재판하시는 예수, 재판받으시는 예수(19:1-16)
20. 모든 것을 이루신 예수님의 죽음(19:17-30)
21. 예수님을 찌른 자들과 매장한 자들(19:31-42)
22. 나를 붙들지 말라(20:1-18)
23. 부활과 성령, 그리고 증인(20:19-31)
24. 부활을 산다는 것은(21:1-14)
25. 네가 나를 사랑하느냐(21:15-25)


독자리뷰

  • 첫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